'판도라TV'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8.07.14 인터넷 방송, TV를 향한 오래 된 도전 (4)
  2. 2007.10.23 올블로그 (allblog) 트래픽 현황 (10)
2008.07.14 08:15

미디어 중에 최고의 미디어는 단연 TV이다. 그렇기 때문에 10 형성되기 시작한 테헤란 밸리에서 너도 나도 꿈꾸며 시작한 대표적인 아이템이 인터넷 방송이었다. '내가 꿈꾸는 방송'이라는 슬로건을 내걸었던 나인포유를 대표로 숫자를 헤아리기 힘든 많은 업체들이 있었다. 유명 연예인을 섭외해 기존 공중파 방송과 경쟁도 했다. 이런 모습들은 당장이라도 기존 공중파 방송국이 문을 닫을 같은 느낌을 주기까지도 하였다. 하지만, 당시는 콘텐츠의 빈약성과 느린 인터넷 속도로 인한 조약한 화질 때문에 이용자들의 외면을 받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10 년이 지난 지금은 인터넷 속도가 100M 되어 TV 같이 동영상을 전송하는데 어려움이 없게 되었다. 적어도 화질 문제는 해결이 되어 가고 있다. 이에 화답이라도 하듯 TV 녹화 방송이라 있는 판도라TV 높은 관심을 받고 있으며, 라이브 방송이라고 있는 아프리카 방송 등이 점차 인기를 얻고 있다. 하지만 대표주자라고 있는 이들 역시도 인터넷 서비스만의 킬러 콘텐츠를 발굴하지 못하고 있다.

때문에 저작권 문제로 아슬아슬 줄다리기를 밖에 없는 공중파 영상, 애니메이션 등에 대한 유혹을 많이 받을 밖에 없는 입장이다. 이를 두고, 인터넷 방송의 미래를 의혹에 시선으로 보내는 이들이 있는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70 TV 처음 개발 당시만 해도 TV 처해 있는 상황은 지금의 인터넷 방송이 처해 있는 상황과 비슷했다. TV 보여 줄만한 마땅한 콘텐츠가 없자 당시 최고의 미디어였던 연극과 오페라를 보여 주려 했다. 당연히 연극과 오페라 집단과의 갈등도 많았다. 또한 당시 기술로 연극과 오페라의 감흥을 그대로 재연하는 것도 불가능했다. 이것 때문에 당시에도 TV 미래에 대해 의혹에 시선을 보내는 사람들이 많았다고 한다.

하지만, TV 숙제를 스타 탄생이라는 방법으로 극복했다. 장학 퀴즈 같은 프로그램을 만들었고 젊고 생긴 하버드 대학교 대학생이 연속 우승을 이어가자 경제 불황에 힘들어하던 미국에 새로운 희망이자 젊은 세대를 대표하는 아이콘으로 올랐다. 소위 말해 스타를 만든 것이다. 이는 바로 TV 대중화를 이끌었고 TV 최고의 미디어로 만들었다.


아직
인터넷 방송은 인터넷 방송만의 킬러 콘텐츠를 찾지 못했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이를 찾기 위한 도전을 계속 하고 있고 누군가 이를 찾는 날이 것이다. 때는 이상 인터넷방송의 미래에 대해 부정적으로 말하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
디지탈타임즈에 쓴 원고입니다.

신고
Posted by 도이모이
2007.10.23 07:50
어제, 많은 신문들이 올블로그가 네이버와 결별 후 뚝 떨어졌던 트래픽이 다시 살아 나고 있다는 기사를 썼습니다. 그리고, 이것을 판도라TV와 비교하면서 마치 네이버와 결별하면 트래픽이 한동안 떨어졌다가 다시 올라 갈 수 있다는 뉘앙스에 기사를 썼는데, 참 어이 없는 기사라고 생각합니다.

판도라TV가 트래픽이 안 올라가는 것은 동영상 서비스가 지금 형태로는 이미 정체 국면에 들어 선 것이 가장 큰 이유입니다. 흔히 동영상 서비스에 미래를 전망하는 방법으로 과거에 이미지 서비스를 되돌아 보는 것인데, 당시에 이미지 서비스도 어느 정도까지는 사람들에 관심을 보이다가 정체를 했죠. 하지만, 싸이월드가 새로운 개념에 이미지 서비스를 만들어 트래픽을 폭발적으로 만들어 범 국민적인 서비스를 넘어 세계적인 연구 모델이 된 것처럼 동영상 서비스도 지금처럼 단조로운 공유 모델로는 한계가 부딪힌 것 입니다.

이에, 비해 올블로그는 지금 서비스하는 메타블로그 모델로 한동안 트래픽이 상승 할 수 있는 것은 블로고스피어가 계속적으로 커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아래는 올블로그 트래픽입니다.

올블로그 아직 200 위에서 300 위 사이를 왔다 갔다 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UV: 네이버와 결별 후 뚝 떨어졌던 트래픽을 회복했습니다. 다만, 지난 달에 다시 떨어졌습니다. 조정국면일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PV: 올블로그 같은 서비스는 PV가 별 의미 없지만 참고 자료로 올려 봅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Reach: 아직 올블로그 아직 범용적인 서비스 아닙니다. 일부 사용자만 사용하고 있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Frequency : 재방문 빈도는 좋은 편입니다. 매니아성 서비스라는 것이죠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경쟁사와 비교: allblog 역시 서비스 모델의 특성상 UV,PV 등은 egloos와 Tistory와 비교가 안 됩니다. 오히러, Tistory와 egloos에 치열한 경쟁이 눈에 띄는군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올블로그 방문자 주요 지표: 역시 다음 검색 유입이 독보적으로 많네요. Allblog 같은 얼리어답터성 서비스가 남자가 많은 것은 당연 할 수 있는데, 연령층이 7 ~ 12 혹은 50 대 이상이라는 것은 이상하군요>


신고
Posted by 도이모이